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묻고답하기
테니스뉴스
설문조사
이곳이최고
KTA 인터뷰
제15회 대구쉬메릭
제9회 춘천 백두대
제2회 경주S-H 이상
제17회 빅인천배 전
제19회 여수협회장
제4회 사천시 OPEN
제5회 광명시 동굴
제20회 광주오뚜기
제16회 대구일보배
제8회 구미새마을배
제16회 광양시장배
2018 상주곶감배 전
제16회 군산새만금
제32회 닛시배 안산
제1회 창원리더스
제29회 대구오픈 단
제10회 구리오픈 단
 
작성일 : 17-01-19 10:56
디미트로프와 경기 앞둔 정현-나는 잃을 것이 없다
 글쓴이 : KTA
조회 : 13,205  
[대한테니스협회 김도원]정현(한국체대 삼성증권 후원 105위)이 호주 멜버른에서 열리고 있는 2017 호주오픈(총상금 5천만 호주 달러)본선 2회전에 진출했다.

2015년 US오픈 이후 1년 3개월 만에 메이저 대회 2회전에 진출한 정현은 2008년 이형택 이후 8년 만에 호주오픈 2회전에 올라 32강이 겨루는 3회전 도전에 나섰다.

경기 후 정현은 “2회전에 진출해 매우 기쁘고, 경기가 전반적으로 잘 풀렸다. 진다는 생각은 없었다.”고 승리소감을 밝혔다.

정현은 1,2세트 후 상대가 전술의 변화를 꾀해 네트플레이와 착실한 포인트 관리로 상대 전술을 역이용한 것이 주효했다고 경기를 분석하며 “먼저 서브가 잘 들어갔다. 보통의 남미 선수들이 그러하듯 베이스라인에서 주로 경기를 풀어갈 것이라 생각했는데 그 예상이 맞았다. 그래서 경기 중간에 네트 플레이로 상대를 흔든 것이 주효했다.”고 말했다.

또한 정현은 “오늘 많은 교민을 비롯해 유학생 한국에서 온 팬들이 튼 힘이 됐다. 마치 한국에서 경기하는 것 같았다. 열렬히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덧 붙였다.

2회전 상대 그리고르 드미트로프(불가리아)와의 경기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힌 정현은 “나는 잃을 것이 없다”고 의지를 불태웠다.

정현은 불가리아의 그리고르 디미트로프(15위)와 19일 호주오픈 3회전 진출에 도전 한다.

사진=김경수 기자

대한테니스협회 미디어팀 altnt1@daum.net


 
 

Total 1,79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93 "서울 경기 강원 몇 년만 기다려라 . 전북이 간다"...전북랭킹시… 테니스피플 02-01 1014
1792 협회, 동호인랭킹대회와 생활체육 공식사용구로 ‘윌슨’ 선정 KTA 01-12 2308
1791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온 동호인 테니스피플 12-01 6731
1790 안성맞춤클럽 전국 최강자로 ‘우뚝’ 2017테니스스포츠클럽리그… 테니스피플 11-28 7953
1789 경기순서 예고 도입한 제 4회 테니스나라배 테니스피플 11-17 9290
1788 제주도 테니스 동호인과 함께한 국제생활체육대회 테니스피플 11-06 9779
1787 제10회 제주국제생활체육테니스대회 이모저모 테니스피플 11-05 9336
1786 [제주] 제10회 국제생활체육테니스대회 개막 테니스피플 11-04 9086
1785 [양구주니어] 건대부고 신정호, 전제원 제압 KTA 09-19 11333
1784 [데이비스컵] 첫날, 두단식 챙겨 KTA 09-19 11178
1783 [데이비스컵] 2단식 권순우 진땀 승리 KTA 09-19 11349
1782 대한테니스협회, 테니스 레슨 프로그램 ‘HIT UP’ 공개 KTA 09-15 8242
1781 [데이비스컵] 대만 대표팀, “4전 전패는 수년 전의 이야기다” KTA 09-13 6939
1780 [데이비스컵] 김재식 감독, "대만전 무패행진 이어가겠다” KTA 09-13 5806
1779 [영월서키트]김다빈, 2시간 38분 사투 끝 우승 KTA 09-12 5782
 1  2  3  4  5  6  7  8  9  10